Happy Cat: 열두마리들의 고양이들과 함께 생활하는 개발자의 일상과 이런저런 이야기들...

열매의 근황

2009/11/07 간만의 냐옹씨들... (5)
2009/09/27 진정한 고양이 방석 (4)


작년 9월 광안리 수변공원에서 사람들한테 구걸하면서 치대던 개념없는 냐옹이 열매가 어느덧 세월을 먹어서 숙녀로 아주 건강하게 자랐습니다. 정말로 개념없고 싸구려있는데 삼순이에게서 기품을 배웠는지 꽤 도도한 맛이 납니다... 희안하게 삼순이가 구박을 안하네요 보통의 아깽이 같으면 구박을 많이 했을텐데...

신고

'고양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간만에 DSLR을 뽑아들다...  (2) 2010.06.19
열매의 근황  (2) 2010.06.19
피콜로의 폭풍 카리스마  (2) 2010.06.16
패션쇼 나가도 되겠군요  (0) 2010.06.06

Write your message and submit